손에 손잡고, 벽을 넘어서

카카오스토리



우리나라에서 치뤄지는 30년만의 올림픽, 새로운 얼굴과 새로운 모습의 또한번의 신화를 국민 모두가 기대하고 있습니다.
요즘은 올림픽을 둘러싼 다양한 소식이 있습니다. 그 중에는 우리의 열망과 다르게 불편한 소식도 있고요.
덕분에 순수한 기대감이 다치기도 합니다.
스포츠정신과 국가의 목표, 개인의 성취, 평등한 기회 등이 머릿속에 떠오릅니다.
문득, 30년전 1988년 서울올림픽의 대표적인 노래,“손에 손잡고”를 가사를 통해 잠시 생각에 잠겼습니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부디 평화와 화합의 세계인의 축제가 되길 기원합니다.

“손에손잡고” 노랫말 중, 허수연 씁니다 shugraphy@naver.com​ 


 PC용 바탕화면(1920x1080) 다운로드 모바일용(640x1136) 바탕화면 다운로드

목록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