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민주화 인식 국민여론조사 실시

민주화 수준 낮다 33.9%, 높다 18.6%, 

낮다는 평가 작년보다 10.2%p 증가


   국민 3명중 1명은 우리나라 민주화 수준이 낮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는 지난 6월 26일~27일 리서치플러스에 의뢰해 전국 성인남녀 1020명을 상대로 민주주의 인식 관련 국민여론 조사를 실시했다.

 그 결과, 우리나라의 민주화 수준이 낮은 수준이라는 평가가 33.9%, 높은 수준이라는 평가는 18.6%, 중간 수준이라는 평가는 43.0%로 나타났다. 2008년에 실시한 조사와 비교해 볼 때 민주화 수준이 낮은 수준이라는 평가가 10.2%p증가했다.

 우리 사회 전반의 민주주의 확장 필요성에 대해서는 매우 확장되어야 한다, 41.7%, 어느 정도 더 확장될 필요가 있다 40.4% 등 확장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이 전체 응답자의 82.1%를 차지했다. 이는 2008년 조사에 비해 7.2%p증가한 수치다.

 자신의 정치적 성향에 대해서는 중도적이라는 응답이 34.8%를 차지한 가운데 진보적이라는 응답이 36.7%, 보수적이라는 응답이 24.2%로 조사되었다. 2008년 조사에 비해서는 진보적이라는 응답이 6.6%p증가했다.    

 이번 조사는 전국 19세 이상 성인남녀 1,020명을 대상으로 전화면접조사로 이루어졌으며 95%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3.1%이다.


□ 문의: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홍보팀장 송동현, 02-3709-7531

□ 붙임: 조사결과 요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