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사업회소식

제61주년 3·15의거 기념식에 참석했습니다.

제61주년 3·15의거 기념식에 참석했습니다.

지난 월요일(15일)은 마산에서 3·15의거가 일어난지 61주년 되는 날이었습니다. 3·15의거는 1960년 3월 15일, 마산시민과 학생들이 이승만 정권의 부정선거에 항거해 일으킨 대규모 시위로, 이후 전국적으로 일어난 4·19혁명의 도화선이 되었습니다.

315민주의거 기념식 KTV 중계식 캡처 화면, 무대 전경 사진
제61주년 3·15 민주의거 기념식 ⓒKTV (KTV 영상 캡처)

이를 기념하기 위해 열린 제61주년 3·15의거 기념식에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지선 이사장이 참석했습니다. 기념식은 3월 15일 오전 11시 국립 3.15민주묘지에서 '새 희망을 품고 가고 가고 또, 간다'를 주제로 개최되었습니다.

KTV 기념식 중계화면 캡처화면, 지선 이사장의 모습 사진
제61주년 3·15 민주의거 기념식 중 지선 이사장의 모습 ⓒKTV (KTV 영상 캡처)

국가보훈처가 주최한 이날 행사의 주제는 평범한 사람들의 용기 있는 외침이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새 봄을 이뤄냈듯, 오늘의 우리도 '정의로운 대한민국'을 위해 함께 나아가고 또 나아가자는 메시지를 담았다 합니다.기념식에는 정세균 총리가 참석해 "3·15의거가 위대한 역사로 기억되게 하겠다"며 기념사를 했습니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도 이 뜻에 함께 하며 우리 민주화운동 역사의 기념·계승에 전념을 다하겠습니다.
사이트 위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