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으로 바로가기

사업회소식

2022 광주인권상 수상자 선정에 함께했습니다.

2022 광주인권상 수상자 선정에 함께했습니다.

지난 5월 3일, 광주에서 '2022 광주인권상'의 수상자 발표가 있었습니다.

5·18기념재단이 주관하는 광주인권상은 올해 2022광주인권상심사위원회를 꾸린 결과, 30여 년간 미얀마 난민의 
터전을 지켜온 미얀마 난민 의사 '신시아 마웅'이 올해의 수상자로 결정되었습니다.

올해의 광주인권상 수상자로 결정된 '신시아 마웅' ⓒ5·18기념재단2022광주인권상심사위원회 위원장을 맡은 사업회의 강성구 상임부이사장은 3일 2022광주인권상 수상자 발표 
기자회견을 통해 "미얀마 군부정권의 탄압과 신변의 위협에도 불구하고, 민주·인권운동과 인도주의 실천을 위한 
신시아 마웅의 지속적 헌신과 노력이 전 세계 인권운동가들과 민주사회를 염원하는 시민들에게 커다란 귀감이 
되고 있다"고 선정 취지를 밝혔습니다.

5·18민주광장에서 '2022 광주인권상' 수상자 발표 기자회견이 열렸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
수상자인 신시아 마웅은 미얀마의 소수민족 카렌족 출신으로, 미얀마에서 의대를 졸업 후 1988년 군사정부에 맞서
민주화운동에 참여했으며 이후 정부의 학살을 피해 태국으로 망명하였습니다. 이후 1989년부터 내전으로 다친 난민
들을 무료로 진료하며 아동과 여성, 이주민 등 약자들의 인권보호 활동 등도 펼쳐왔습니다.

광주인권상 심사에 참여한 심사위원들과 관계자들이 미얀마 지지 경례를 하고 있다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2022 광주인권상은 오는 18일 광주 5·18민주광장에서 시상식이 열립니다.
공공누리 정책
민주화운동기념사업회가 보유한 본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 3유형 : 출처표시 + 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